현재위치 :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제목 효도와 벗’ 머리에 담고 마음에 새겼어요_경기신문
날짜 2013-12-10 count : 171133
첨부파일

4_1.gif

 

4_2.jpg

 

 

▲ 과천향교 토요서당을 마친 초등학생들이 지난 7일 수료식에 앞서 명륜당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예와 사자성어, 예의범절을 배울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나중에 어른이 되면 지금의 배움이 여러 면에서 많은 도움을 줄 것 같습니다.”

 

 

지난 7일 오전 과천향교 명륜실.

 

긴 여정을 마친 4~6학년 25명의 초등학생들의 얼굴엔 서예와 사자성어, 명심보감, 효 사상 등 어려운 과정을 중도에 낙오되지 않고 마쳤다는 자부심이 가득 찼다.

 

이들이 2013 향교 토요서당에 입교한 것은 지난 3월28일로, 이날 학생들은 1·2학기 하루도 빠지지 않고 수강해 자랑스러운 모습으로 수료식에 참석했다.

 

또래 아이들이 영어, 수학을 배우러 학원을 다니거나 친구와 놀 때 올바른 인성을 갖추기 위해 한 주도 거르지 않고 꼬박 꼬박 출석부에 도장을 찍은 자신이 대견스러울만도 했다.

 

조선시대 유학생처럼 유건도포와 두루마기를 걸친 학생들은 학부모가 보는 가운데 진행된 책거리에서 화면에 비친 사자소학(四字小學)을 한글표기 없이 5분 넘게 성독해 참석한 학부모들을 흐뭇하게 했고, 이들의 낭랑한 목소리는 관악산 기슭에 울려 퍼졌다.

 

또 연단에 나서 각자 소감을 발표한 학생들은 “나도 서예를 잘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 “많은 책을 읽어 훌륭한 사람이 되겠다”고 했고 자신들이 쓴 사자소학 중 한 구절을 낭독하고 뜻을 풀이해 박수를 받기도 했다.

 

학생들은 이 기간 동안 인간의 윤리, 집에서의 예절, 효도와 벗의 중요성, 꾸준한 선행, 리더의 자세 등 32개 주제를 쓰고 익히고 머리에 담고 마음에 새겼다.

 

수료식에 참석한 박근미(37) 주부는 “아이의 인성을 키우는 데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고 했고, 안수정(43) 학부모는 “예의범절과 자신의 생각을 확립하는 계기가 돼 토요서당에 보내기를 잘했다”고 말했다.

 

최종수 전교는 “처음 입교 당시엔 산만해 걱정을 많이 했으나 오늘 보니 의젓해졌다”며 “어린이들이 각자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바른 길인지, 효는 어떻게 실천해야하는지를 조금은 터득한 좋은 기회가 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덧글 작성폼
: : 덧글저장
  • Janessa Well I guess I don't have to spend the weekend http://kiikwbwspy.com">firiugng this one out! 2017-05-18 [08:30]
  • Starleigh Thanks for your http://mgdbcadwm.com">thtoshug. It's helped me a lot. 2017-05-18 [08:29]
  • Jaelyn Erwin and his amgzlnaiy unique style. We recently did an interview with him, which you can read here, where we got a great inside look at the artist 2017-05-15 [10:51]
  • Libby I usually do not understand exactly how I ran across your website because I had been resncrahieg information and facts on Genuine Estate inWinter Springs, FL, but anyway, I have thoroughly enjoyed reading it, hold it up! 2017-05-15 [09:47]
보도자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 과천시정뉴스 2016년 향교리빙 [15256] 운영자 2016-11-10 522723
5 과천경찰서, 향교 청소년을 위한 업무협약체결 경기일보 [14854] 운영자 2016-03-02 515083
4 과천署 "위기 청소년 선도" 인천일보 20160302 [2] 운영자 2016-03-02 154798
3 티브로드방송_20150423 [2] 작성자 2015-05-07 164892
2 효도와 벗’ 머리에 담고 마음에 새겼어요_경기신문 [4] 작성자 2013-12-10 171133
1 어른 공경이 세상을 바꾼다 _인천뉴스 [8] 성오 2013-11-19 180190
게시판 검색하기
검색
상담시간   평일 09:00 ~ 17:00 토요일,일요일, 공휴일 휴무
상담 및 문의전화   02-502-2944 ( )
상  호 : 과천향교|(우)13800 경기도 과천시 자하동길18(중앙동81)   사업자등록번호 : 138-82-02158
전  교 : 이희복|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최수영 이메일 : happy2944@naver.com|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