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HOME > 향교 소개   >  문묘배향인물
 
제목 없음
         
제목 없음

송조2현


예국공 정호(豫國公 程顥, 1032 - 1085)

서배향(西配享) 제6위(第六位)

북송 때의 저명한 철학가로 '북송오자'중의 한 사람이며, 송 명리학 창시자 중 한 사람이다. 자는 백순(伯淳)인데 세칭 '명도선생(明道先生)'이라고 하였으며, 하남(河南) 낙양(洛陽)사람으로 송 인종 명도(明道) 원년(1032)에 출생하여 송 신종 원풍 8년(1085)에 졸하였다. 진사(進士)에 합격하여 조악(調), 상원(上元)의 주부(主簿)로 발탁되었고, 진성(晉城), 부구(扶溝)의 현령(縣令)을 지냈으며, 후에 여공저(呂公著)의 천거에 의하여 태자중윤(太子中允), 감찰어사이행(監察御史裏行)이 되었다. 젊었을 때 그의 아우 정이(程?)와 함께 주돈이(周惇?)에게 배웠으므로 이정(二程)으로 병칭 되었고, 그들이 장기간 낙양에서 강학하였기 때문에 그들의 학을 낙학(洛學)이라고 하였으며, 송유(宋儒)들은 정호를 공맹의 도(道)를 계승하고 크게 발양한 진유(眞儒)로 여겼다고 한다.

정치적으로는 사마광(司馬光), 소옹(邵雍)과 같은 입장에서 왕안석(王安石)의 신정을 반대했으며, 인종에게 개혁 방안<치법십사(治法十事>를 올려 토지 겸병의 제지와 병역 제도의 개혁을 주장하고 농업 생산을 강조하였다. 철학적으로는 천리를 핵심으로 하는 유심주의의 철학체계를 창립하였는데, 인심(人心)으로부터 출발하여 천리를 해석하여 이(理)와 심(心) 그리고 주관 객관은 융합하여 일체가 되는 것으로 인식하였다. 또한 공자의 '인(仁)'의 범위를 확대하여 "인(仁)이란 만물과 혼연하게 한 몸이 되는 것이다"([식인편(識仁篇)]라 하여 인(仁)을 주관과 객관의 상호 융합으로 보았다. 인식 방법으로는 인심(人心)의 자성(自省)과 내구(內求)를 중시하여, "학자는 반드시 멀리서 구하지 말고 가까이 자신에게서 취해야 한다"(『유서』)고 하였다.

정호의 이론과 그의 아우 정이의 학설은 남송의 주희(朱熹)에 의하여 계승 발전되어 송원명청의 통치 사상이 되었으니. 이를 정주학파(程朱學派)로 일컬었다. 저서로는 『정성서(定性書)』, 『식인편(識仁篇)』등이 있으며, 후인들이 그와 정이(程)의 저서를 합편한 『이정전서(二程全書)』가 있고, 『이정집(二程集)』이 있다.

송나라 영종이 가정 13년(1220)에 순공(純公)이라는 시호를 내렸다. 이종 순우 원년(1241)에 공자의 묘정에 종사되었으며 하남백(河南伯)에 봉해졌다. 원나라 문종 지순 원년(1330)에 예국공(豫國公)으로 가봉되었다.

 

휘국공 주희(徽國公 朱熹, 1130 - 1200)
서배향(西配享) 제8위(第八位)
남송의 유학자로 복건성의 우계(尤溪) 출생이다. 자는 원회(元晦), 중회(仲晦)이고 호는 회암(晦庵), 회옹(晦翁), 운곡산인(雲谷山人) 창주병수(滄洲病瘦), 둔옹(遯翁) 등이며, 이름은 희(熹)다.

선조는 대대로 휘주무원(徽州?原: 안휘성)의 호족으로 아버지 위재(韋齋)는 관직에 있다가 당시의 재상 진회(秦檜)와의 의견 충돌로 사직하고 우계에 우거하였다. 주자는 이곳에서 14세때 아버지가 죽자 그 유명에 따라 호적계, 유백수, 유병산 에게 사사하면서 불교와 노자의 학문에도 흥미를 가졌으나, 24세 때 이연평(李延平)을 만나 공부하면서 유학에 복귀하여 그의 정통성을 계승하게 되었다.
그의 강우(講友)로는 장남헌(張南軒), 여동래(呂東萊)가 있으며, 또 논적(論敵)으로는 육상산(陸象山)이 있어 이들과 상호 절차탁마하면서 주자의 학문은 비약적으로 발전 심화하여 중국 사상사에 사변철학과 실천 윤리의 체계를 확립하기에 이르렀다. 주희의 철학은 이기철학(理氣哲學)이라 하는데 형이하학적인 기에 대해서 형이상학적인 이(理)를 세워 이와 기의 관계를 명확하게 하고, 생성론(生成論), 존재론(存在論)에서 심성론(心性論), 수양론(修養論)에 걸쳐 이기에 의하여 일관된 이론 체계를 완성시켰다.

그의 학문을 저서를 통해서 관찰해보면 46세까지를 전기, 이후 60세까지를 중기, 61세 이후를 후기로 하는 3기로 대별할 수 있다. 전기의 저서로는 『논어요의(論語要義)』 『정씨유서(程氏遺書)』, 『논맹정의(論孟精義)』, 『자치통감강목(資治通鑑綱目)』, 『태극도설해(太極圖說解)』, 『통서해(通書解)』, 『정씨외서(程氏外書)』, 『근사록(近思錄)』 등이 있다. 중기에는 『논맹집주혹문(論孟集註或問)』, 『시집전(詩集傳)』, 『주역본의(周易本義)』, 『소학서(小學書)』, 『대학장구(大學章句)』, 『중용장구(中庸章句)』 등이 있으나, 가장 중요한 것은 '사서(四書)의 신주(新註)'를 완성한 것이다. 60세 때는 『중용장구』에 서문을 붙여 상고에서 후대까지 도학을 전한 성현의 계통을 밝혀 도학의 기초를 확립하였다. 후기에는 오경(五經)에 손을 대어 『석전례의(釋奠禮儀)』, 『맹자요로(孟子要路)』, 『예서(禮書)』, 『한문고이(韓文考異)』 『서전(書傳)』 등을 저술하였다. 주자의 정치에 대한 의견은 『임오응소봉서(壬午應詔封事)』나 [무신봉사(戊申封事]에 나타나 있으며, 또 절동(浙東)의 지방관으로 있을 때 기근을 구제하였다는 실적도 있으나 만년에는 권신의 미움을 사 그의 학문이 위학(僞學)이라 하여 많은 박해를 받았으며 해금(解禁)이 있기 전에 죽었다. 그 후 그의 학문이 인정되어 시호가 내려지고 다시 태사(太師), 휘국공(徽國公)으로 추증되었다. 사후에 『주문공문집(朱文公文集)』, 『주자어류(朱子語類)』가 편찬되었다.

송나라 영종 가정 원년(1208)에 문공(文公)이라 시호하였다. 이종 보경(寶慶) 2년(1226)에 태사를 추증하였고 신국공(信國公)으로 봉해졌다가 다시 소정(紹定) 3년(1230)에 휘국공으로 봉해졌다. 순우 원년(1241)에 문묘에 종사되었다.

 
 

상담시간   평일 09:00 ~ 17:00 토요일,일요일, 공휴일 휴무
상담 및 문의전화   02-502-2944 ( )
상  호 : 과천향교|(우)13800 경기도 과천시 자하동길18(중앙동81)   사업자등록번호 : 138-82-02158
전  교 : 이희복|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 최수영 이메일 : happy2944@naver.com|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